• 카테고리
  • 내용
  • 작성일

도시재생이란 인구의 감소, 산업구조의 변화, 도시의 무분별한 확장, 주거환경의 노후화 등으로 쇠퇴하는 도시를 지역 역량 강화, 새로운 기능의 도입 • 창출 및 지역 자원의 활용을 통하여 경제적 • 사회적 • 물리적 • 환경적으로 활성화시키는 것입니다. 기존의 무분별한 철거와 재개발 중심의 개발과는 달리 해당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지키고 보존하는 동시에 쇠퇴하는 도시의 지역의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 자원 활용을 통하여 도시를 활성화시키는 방법입니다.


재개발 대신 도시재생을 하면 어린 시절 뛰어놀던 추억의 동네가 모조리 사라지지 않게 됩니다. 오히려 옛 추억을 간직한 채로 보다 깨끗하고 생기 넘치게 변화한 우리 동네를 만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도시재생은 행정 주도가 아닌, 지역주민이 주체가 되어 이뤄나가는 것입니다. 때문에 시간은 조금 걸리지만 지역민들이 필요한 방향을 설정하여 행정과 협업하며 스스로 진행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장점이 있습니다.   

불가능하지 않습니다. 기존의 재개발이나 뉴타운 사업이 동네 전체를 철거하고 새로 집과 건물을 지었다면 도시재생사업은 해당지역 도시재생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지역의 현황 및 목표를 파악하고, 이를 지역 주민들과 행정이 함께 도시재생에 반영해 나갑니다. 그 과정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보존'으로, 현재의 자원을 보전하면서 노후한 인프라를 개선하는 보존형 정비방식이 주를 이룹니다.


하지만 필요에 따라 전면 철거를 할 수 있습니다. '상생형 주거재생'이 그것으로, 노후가 심각한 저층주거지 밀집지역을 하나의 구역으로 별도 지정해 철거식 재개발과 재생사업을 함께 추진하는 것이 핵심입니다. 기반시설이 극히 불량하거나 신축이 불가능한 필지가 밀집해 전면 철거 방식 외에는 현실적 대안이 없는 곳이 대상입니다.  

서울형 도시재생에 포함되는 모든 근린재생사업은 희망지사업이라는 사전단계를 진행한 뒤 심사를 거쳐 활성화지역으로 선정된 곳에 한해 진행됩니다. 그러므로 먼저 희망지사업에 신청하셔야 합니다. 도시재생에 관심있는 10인 이상의 주민과 자치구 도시재생 전담부서가 신청 주체가 되어 일 년에 두 번, 상반기와 하반기에 한 번씩 여는 희망지사업 공모 • 공고를 보고 신청하시면 됩니다. 

도시개발은 도시 변화에 따른 여러 수요에 대응하여 도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인류 문명의 발전과 함께해왔습니다. 이에 비해 도시재생은 현대에 등장한 개념입니다. 변화하는 산업 구조 및 신도시 위주의 도시 확장으로 인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기존 도시에 새로운 기능을 도입하고 창출함으로써 쇠락한 지역이 다시 자생력을 갖추고 활동적인 지역으로 재생(Revitalization)되게 만드는 것입니다. 또한 이를 목적으로 하는 사업 혹은 그 사업으로 인해 지역이 재생되는 현상 자체를 의미하기도 합니다.

아닙니다. 현재 전국 194개의 도시재생지원센터가 마련되어 각 지역의 지역성에 맞는 도시재생사업, 즉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전국의 낙후 지역 500곳에 매년 재정 2조 원, 주택도시기금 5조 원, 공기업 사업비 3조 원 등 5년 간 총 50조 원을 투입해 면적 규모에 따라 우리 동네 살리기, 주거정비지원형, 일반근린형, 중심시가지형, 경제기반형 등 다섯 가지 유형으로 나누어 추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