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의 도시재생 역사, 온라인 VR전시로 만난다

2020.08.19 225

서울의 도시재생 역사, 온라인 VR 전시로 만난다

서울도시재생이야기관 핸즈인서울 기획전

송고시간2020-08-19 11:15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가 운영하는 서울도시재생이야기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달 24일부터 온라인전시관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6월 개관한 서울도시재생이야기관은 도시재생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상설 전시 '만개의 풍경, 만개의 서울'을 진행해 왔다.

온라인전시관에서는 가상현실(VR) 구현 기술을 통해 이 전시를 현장에 있는 것처럼 입체적으로 관람할 수 있다.

아울러 서울의 대표적인 봉제산업 지역이자 1호 도시재생선도지역인 창신동 이야기를 담은 특별기획전 '핸즈인서울_창신동 647-7전(展)'도 온라인 전시(VR)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이 전시 이름은 서울미래유산으로 지정된 창신동 봉제마을 647 봉제거리에 있는 창신 데님연구소의 주소를 따서 지었다.

시민참여 도시재생 전문가 강연 프로그램인 '어반살롱'(Urban Salon)도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도시재생지원센터 홈페이지(https://surc.or.kr/)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20/08/19 11:15 송고

기사 바로가기



목록으로